성녀 크리스티나
 
성인 성녀 크리스티나 (Christina)
축일 12월 5일 활동년도 1097-1160년
신분 수녀 지역 마크게이트(Markgate)
같은 이름

끄리스띠나,크리스띠나

자료 등록 님이 2010/02/05 12:00:00에 최종 수정 (조회수:23,712회)[목록]
추가 자료 자료없음 [자료추가] 이미지없음 [이미지추가][이미지대량업로드]
 
영국 잉글랜드(England) 지방 헌팅던(Huntingdon)에서 앵글로색슨족(Anglo-Saxon)의 부유하고 영향력 있는 길드 상인 귀족의 딸로 태어난 성녀 크리스티나는 15세에 성 알바누스(Albanus) 수도원을 방문하고 개인적으로 동정 서원을 하였다. 그러나 그녀의 부모는 이를 반대하고 버크트레드(Berktred)라는 한 청년과 결혼을 계획하였다. 성녀 크리스티나는 자신의 혼인문제를 로버트 블로에트(Robert Bloet) 주교에게 가져갔고, 처음에 그녀의 편을 들었던 주교는 후에 뇌물을 받고 자신의 판결을 변경하였다.

결국 자신의 의지와는 관계없이 약혼하고 결혼한 성녀 크리스티나는 부부관계를 거부한 이유로 결혼 첫 해를 죄수로서 보내야 했다. 그러다가 에아드윈(Eadwin)이라는 한 은수자의 도움으로 탈출에 성공한 그녀는 프램스테드(Flamstead)로 피신해서 2년간 알프웬(Alfwen)이라는 여성 은수자와 함께 생활하였다. 그 후 1118년에 마크게이트의 은둔소로 이주하여 복자 로제르(Roger) 은수자의 영적 제자가 되었다.

1122년 버크트레드는 요크(York)의 대주교로부터 혼인 무효판결을 얻어냈고, 또 다음 해에 블로에트 주교가 사망함으로써 마침내 성녀 크리스티나는 마크게이트에서 그녀의 남은 생애를 보낼 허가를 받게 되었다. 그녀의 거룩한 삶에 대한 명성은 곧 다른 이들에게 알려져 그녀의 집은 베네딕토회의 작은 수녀원이 되었다. 성녀 크리스티나는 요크, 퐁트브로(Fontevrault), 마르시니(Marcigny) 등의 수녀원 원장직을 제의받았으나 이를 거절하고 계속 마크게이트에 머물다가 선종하였다. 그녀는 종종 탈혼과 환시를 보았다고 한다.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이전 글 답변하기 목록보기 다음 글

추가 버튼을 누르시면 해당 성인에 대한 추가자료를 올리실 수 있습니다.
본 게시물에 대한 . . . [   불량글 신고 및 관리자 조치 요청   |   저작권자의 조치요청   ]
마리아사랑넷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메일추출방지정책 | 사용안내 | FAQ | 질문과 답변 | 관리자 연락 | 이메일 연락
Copyright (c) 2000~2023 mariasarang.net , All rights reserved.
가톨릭 가족공간 - 마리아사랑넷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