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목 : 

'말씀을 가까이 하는 신앙인'

글쓴이 :  지팡이님이 2021-01-27 09:13:23에 올려주신 글  ... 조회수(327)
    이 게시글이 좋아요 싫어요
 

 



"어떤 것은 서른 배, 어떤 것은 예순 배, 어떤 것은 백 배의 열매를 맺었다..."

檀紀 4353年 음력 12月 15日
西紀 2021年 1月 27日 水曜日

'말씀을 가까이 하는 신앙인'

영어를 잘 하는 분들의 한결같은 대답이 있습니다.

‘꾸준히 듣는 것’이라고 합니다.

신앙생활도 마찬가지입니다.

속성으로 영성이 깊어지는 길은 없습니다.

신분, 직책, 성별, 세대, 지역에 따라서 영성이 깊어지는 법도 없습니다.

하느님께서 처음으로 창조하신 아담도 유혹에 넘어갔습니다.

기름부음 받았던 다윗도 유혹에 넘어갔습니다.

예수님과 함께 살았던 제자들도 배반의 길을 걸었습니다.

깨끗하던 집도 한달만 치우지 않으면 먼지가 쌓이기 마련입니다.

1년간 비워두면 엉망이 됩니다.

슬기로운 신앙생활이라는 밭에 꾸준히 씨를 뿌리고 가꾸어야 합니다.

신앙생활을 잘하는 분들에게는 몇 가지 공통점이 있습니다.

말씀을 가까이 하는 신앙인, 언제나 기도하는 신앙인, 늘 겸손한 신앙인은 슬기로운 신앙생활로 60배, 100배의 열매를 맺을 것입니다..

사랑합니다.💜



님이여!
전염병(傳染病)이
무섭게 번지고 있습니다.

마스크
꼭 착용(着用) 하시고
우리모두
차분(次分) 하게
코로나 19를
극복(克復) 합시다.

건강(健康)하시길 소망(所望)합니다.

사랑합니다. 💜
평화를 빕니다. 🙏 💕


☞ 🎇 인지위덕(忍之爲德)


☞ 🎇 자세히 모르면 말하지 말라


☞ [유튜브] 제1화 김밥 (소풍날 아침)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본 게시물에 대한 . . . [   불량글 신고 및 관리자 조치 요청   |   저작권자의 조치요청   ]
마리아사랑넷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메일추출방지정책 | 사용안내 | FAQ | 질문과 답변 | 관리자 연락 | 이메일 연락
Copyright (c) 2000~2022 mariasarang.net , All rights reserved.
가톨릭 가족공간 - 마리아사랑넷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