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목 : 

성인 요한은 여러분이 계십니다 ^^*

글쓴이 :  마리아2000 님이 2001-09-12 08:55:32에 올려주신 글  ... 조회수(301)
 
 
> ----------------------------------------------------------
> 김평호 님의 글 "세례명 요한에 관하여...."
> ----------------------------------------------------------
> 안녕하세요
>
> 저는 지금 교리를 받고있는 중이며 예비 세례명으로 요한이란 이름을 사용하고 있읍니다.
>
> 요한의 삶과 행적들을 알수 없을까요?
>
> 아마 성서에도 있을건데 성서뿐아니라 대체적으로 요한이란 세례명을 가진분들의 것이라면 더 좋겠네요.

-------------- 답   변 --------------

+찬미예수님

가톨릭 성인 반열에 올라 있는 성인 요한은 여러분이 계십니다.
구체적인 내용은 아래 연결을 클릭하세요.
여기 클릭하세요 ^^*

일반적으로 단순히 요한이라고 하면 ......
세례자 요한을 일컫는 경우가 많습니다.

세례자 요한에 대한 자료는 아래와 같습니다.


     성요한 세자 탄생

     축일;6월 24일

     예수께서는 당신보다 앞서 온 모든 사람 중에서 가장 위대한 인
     물로 요한을 지적하시면서 다음과 같이 말씀하셨다.
     "여자의 몸에서 태어난 사람 중에 요한 세자보다 더 위대한 인물
     은 없다."그러나 요한은 예수께서 그 다음에 덧붙인 말씀에 좀더
     기꺼이 동의했을 것이다. "그러나 하늘나라에서는 가장 미소한
     자라도 그 사람보다 더 위대하다."
     요한은 고행자로서 광야에서 시간을 보냈다. 그는 하느님 나라가
     가까이 왔음을 선포하기 시작했고 모든 사람에게 생활의 근본적
     인 회개를 촉구했다.
     그의 목적은 예수님의 길을 준비하는 것이었다. 그는 자기의 세
     례는 회개를 위한 것이지만 성령과 불로 세례를 주실 분이 곧 오
     신다고 말했으며 자신은 그분의 신발끈을 풀어드릴 만한 자격조
     차 없다고 했다. 예수께 대한 요한의 태도는 "그분은 더욱 커지
     셔야 하고 나는 작아져야 한다."(요한3,30)는 것이었다.
     그는 세례를 받으러 오는 수많은 사람들 가운데서 자기가 이미
     메시아라고 알고 있던 사람을 찾아낼 만큼 겸손했다. 그가 "당신
     은 제가 마땅히 세례를 받아야 할 분이십니다!"라고 말하자 예수
     께서는 "지금은 내가 하자는 대로 하여라. 우리가 이렇게 해야
     하느님께서 원하시는 모든 일이 이루어진다."고 하셨다.
     영원한 하느님이시면서도 겸손하고 참된 인간인 예수께서는 착한
     유대인들이 필요로 하는 것은 모두 하고자 하셨다. 요한은 하느
     님의 나라가 다가옴을 선포하고 있었다. 이제 예수께서는 메시아
     를 기다리고 있는 이 사람들의 공동체에 공적으로 들어오신다.
     당신 자신이 그 공동체의 일원이 되심으로써 그 공동체를 참된
     메시아의 공동체로 만드는 것이었다.
     요한의 위대한 점, 그리고 그가 구원 역사에서 차지하는 중요한
     위치는, 루가가 그의 탄생 예고와 그 탄생 자체는 예수님의 생애
     에서도 똑같이 되풀이됨으로써 훌륭한 병행 구절을 이루고 있다.
     그가 수없이 많은 사람들-모든 유대인들-을 요르단 강가로 인도
     했으므로 어떤 사람은 그가 메시아가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하기도
     했다. 그러나 그는 계속해서 예수께로 관심을 돌리게 했고 심지
     어는 몇몇 추종자들을 예수님의 첫 제자가 되도록 보내기까지 했
     다.
     하느님 나라의 도래에 대한 요한의 생각은 예수님의 공생활중에
     는 완전히 이루어지지 않았다. 어떠한 이유에서건 그는 감옥에
     있을 때 자기 제자들을 보내어 예수님이 메시아인지 직접 그분께
     여쭈어 보도록 했다. 예수님의 대답은 메시아의 모습이 이사야서
     에 있는 고난받는 종과 같다는 것을 보여 주었다. 요한 자신도
     헤로디아의 복수에 자신의 목숨을 바침으로써 메시아의 고통과
     같은 운명에 참여한 것이다.

     설명 ; 요한은 그리스도인들에게 그리스도교의 근본적인 태도-하
     느님 아버지와 그리스도께 대한 완전한 신뢰-를 보이라고 요구한
     다. 하느님의 어머니 외에는 아무도 구원 역사의 전개 안에서 그
     보다 더 숭고한 역할을 이룩하지 못했다. 그러나 하느님 나라에
     서는 "가장 미소한 사람이라도 그보다 더 위대하다."고 예수께서
     말씀하셨다. 그것은 하느님 아버지께서 주시는 순수한 선물이기
     때문이다. 요한의 매력과 엄격한 생활,악을 폭로하는 그의 뛰어
     난 용기 등, 이 모든 것은 하느님의 뜻 안에 자신의 생명을 바치
     는 근본적이고 전적인 자세에서 비롯되는 것이다.

     인용 ; "이것은 오래된 옛날의 단 한번뿐인 진실이 아니다.
     그가 설교한 회개는 그가 선포한 하느님의 나라로 들어가는 길로
     남아 있기 때문에 언제나 진실인 것이다. 그는 참 빛이신 예수께
     서 나타나셨기 때문에 이제는 우리가 잊어도 되는 그런 인물은
     아니다.
     요한은 모든 사람이 이루어야 할 것을 준비하라고 했고 그것은
     언제나 마땅한 말이다. 이 때문에 교회의 전례 생활에는 매년 세
     례자 요한의 소리를 듣는 4주간이 있다. 이것이 바로 대림 주간
     이다." (A New Catechism)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관련글 목록
50 세례명 요한에 관하여....   김평호 649 2001/09/11
[현재글]   Re 성인 요한은 여러분이 계십니다 ^^*   마리아2000 302 2001/09/12
    Re 감사합니다   김평호 272 2001/09/13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본 게시물에 대한 . . . [   불량글 신고 및 관리자 조치 요청   |   저작권자의 조치요청   ]
마리아사랑넷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메일추출방지정책 | 사용안내 | FAQ | 질문과 답변 | 관리자 연락 | 이메일 연락
Copyright (c) 2000~2021 mariasarang.net , All rights reserved.
가톨릭 가족공간 - 마리아사랑넷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