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목 : 

주님, 저희 아버지 사도요한을 위해 청합니다.

글쓴이 :  안나♡님 2009-07-22 18:22:05  ... 조회수(52)
    이 게시글이 좋아요 싫어요

저는 24년을 살아오면서

아버지를 미워하면서 살아왔습니다.

어릴적부터 아버지가 어머니를 때리는 모습을 봤기 때문입니다.

항상 아버지 하면 증오심만 들었죠.

그런데 일주일전에 아버지가 제초작업중에 제초기 커터날이 눈에 튀면서

병원으로 가서 수술을 하시게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안일한 생각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어제 서울로 병원을 옮기시고

4시간동안 대수술을 받으셨습니다.

저는 회사로 인해서 수술실을 같이 지키지 못했고

엄마가 어제 전화를 하시면서

아빠가 앞을 못볼거라는 청천벽력같은 소리를 듣게 되었죠.

아빠는 모르신다고.......

정말 미워했던 아빠가

가엾게만 느껴지면서

아빠만 생각하니 이글을 적는 지금도

눈물이 나오네요 ㅜㅜ

은총이신 주님, 저희 아버지 (사도요한)가

희망을 버리지 않고

주님의 곁으로 한발자국 다가갈수있는 주님의 자녀가 될 수 있도록 기도합니다.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은총맞이 (2009/07/25 12:23:02)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주님...안나님의 간절한 기도를 들어주시고 그 아버지 사도요한님이 고난을 이겨내고 일어나 주님의 사랑안에 더 튼튼한 가정의 울타리를 만들어갈 수 있도록 힘을 주소서.....
  
  +사랑동네+ (2009/07/29 15:49:00)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주님, 이 가정에 이제는 행복한 일들만 있길 기도합니다.
서로에게 힘이 되어주는 가족이 되게하소서.
  
  율리안나 (2009/08/12 16:57:50)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주님,암흑 속에서 영적 육적으로 고통을 받아야 할 사도요한을 위하여 기도드립니다.당신 은총의 빛으로 사도요한을 감싸 주시어 성찰과 희망속에서 굳건함을 가지고 살아갈 수 있도록 하여 주소서. 가족에게도 위안을 주시어 상처받은 그들의 마음을 안아주시고 영혼의 눈으로 사도요한의 길잡이가 될 수 있도록 용서와 사랑의 힘을 주소서.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본 게시물에 대한 . . . [   불량글 신고 및 관리자 조치 요청   |   저작권자의 조치요청   ]
| 마리아사랑넷 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메일추출방지정책 | 사용안내 | FAQ | 질문과 답변 | 관리자 연락 | 이메일 연락
Copyright (c) 2000~2024 mariasarang.net , All rights reserved.
가톨릭 가족공간 - 마리아사랑넷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