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목 : 

[가해] 2020.10.01. 아기 예수의 성녀 데레사 기념일(10.01.)_주님, 제 영혼을

글쓴이 :  야누쓰91님이 2020-09-15 23:51:58에 올려주신 글  ... 조회수(15)
첨부파일1 :   20201001_아기_예수의_성녀_데레사_기념일(1001)_주님,_제_영.mp3 (5.217 MB)
첨부파일2 :   20201001_아기_예수의_성녀_데레사_기념일(1001)_주님,_제_영.jpg (597.6 KB)
첨부파일3 :   20201001_아기_예수의_성녀_데레사_기념일(1001)_주님,_제_영.nwc (1.1 KB)
    이 게시글이 좋아요 싫어요

클릭하시면 원본 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시편 131(130),1.2.3

◎ 주님, 제 영혼을 당신의 평화로 지켜 주소서.

○ 주님, 제 마음은 오만하지 않나이다. 제 눈은 높지도 않나이다. 감히 거창한 것을 따르지도, 분에 넘치는 것을 찾지도 않나이다. ◎

○ 오히려 저는 제 영혼을 다독이고 달랬나이다. 제 영혼은 마치 젖 뗀 아기, 어미 품에 안긴 아기 같사옵니다. ◎

○ 이스라엘아, 주님을 고대하여라, 이제부터 영원까지. ◎

 

 

아기 예수의 성녀 데레사는 1873년 프랑스 파리의 외곽 도시 알랑송에서 태어났다. 어린 나이에 가르멜 수도원에 들어가 지성으로 수도 생활에 충실하였다. 그리고 영혼들의 구원과 선교사들을 위해 남모르는 기도와 희생을 바치며 살았다. 성녀는 자서전을 세 권 남겼는데, 우리나라에서도 번역되었다. 1925년에 시성된 성녀를 비오 11세 교황은 ‘선교의 수호자’로 선포하였다. ‘소화(小花) 데레사’ 성녀로 널리 알려져 있다.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본 게시물에 대한 . . . [   불량글 신고 및 관리자 조치 요청   |   저작권자의 조치요청   ]
마리아사랑넷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메일추출방지정책 | 사용안내 | FAQ | 질문과 답변 | 관리자 연락 | 이메일 연락
Copyright (c) 2000~2020 mariasarang.net , All rights reserved.
가톨릭 가족공간 - 마리아사랑넷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