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목 : 

[다해] 2019.01.13. 주님 세례 축일(다해)_주님 당신 숨을 보내시어 3

글쓴이 :  야누쓰91님이 2019-01-07 20:09:14에 올려주신 글  ... 조회수(95)
첨부파일1 :   20190113_주님_세례_축일(다해)_주님_당신_숨을_보내시어_3.mp3 (4.651 MB)
첨부파일2 :   20190113_주님_세례_축일(다해)_주님_당신_숨을_보내시어_3_2성.jpg (650.6 KB)
첨부파일3 :   20190113_주님_세례_축일(다해)_주님_당신_숨을_보내시어_3_2성.nwc (1.2 KB)
    이 게시글이 좋아요 싫어요

클릭하시면 원본 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시편 104(103),1ㄷ-2, 3-4, 24-25, 27-28, 29-30 (◎ 1ㄱㄴ참조)

◎ 내 영혼아 주님을 찬미하여라. 주님은 참으로 위대하시다.

○ 주님, 당신은 존엄과 영화를 입으시고 광채를 겉옷처럼 두루셨나이다. 당신은 하늘을 차일처럼 펼치셨나이다. ◎

○ 물 위에 당신 거처를 세우시는 분, 구름을 당신 수레로 삼으시고 날개인듯 바람 타고 다니시는 분. 바람을 당신 심부름꾼으로 삼으시고, 타오르는 불길을 당신 시종으로 삼으시는 분 ◎

○ 당신 업적 얼마나 많사옵니까. 그 모든 것 당신 슬기로 이루시니 온 세상은 당신이 지으신 것으로 가득하옵니다. 저 크고 넓은 바다에는 크고 작은 생물들이 우글거리나이다. ◎

○ 이 모든 것들이 당신께 바라나이다. 제 때에 먹이를 달라 청하나이다. 당신이 주시면 그들은 모아들이고 당신 손을 펼치시면 복이 넘치나이다. ◎

○ 당신 얼굴 감추시면 그들은 소스라치고 당신이 그들의 숨을 거두시면 죽어서 먼지로 돌아가나이다. 당신이 숨을 보내시면 그들은 창조되고, 온 누리의 얼굴이 새로워지나이다. ◎

 

 

 

‘주님 세례 축일’은 예수님께서 요르단 강에서 세례 받으심을 기념하는 축일이다. 이 사건 이후 예수님의 공생활은 본격적으로 시작되었다. 전례주년으로도 이 축일로 성탄 시기는 끝나고 ‘연중 시기’가 시작된다.

 

주님의 세례는 주님께서 누구신지를 공적으로 드러낸 사건이다. 그러므로 공현 대축일과 깊이 관련되어 있다. 8세기 말 성탄 축일을 따라 공현 축일도 8일 동안 지내면서 8일째 되는 날에 주님의 세례에 관한 말씀을 읽도록 하였다. 13세기 프랑스에서 이날을 주님 세례 축일로 지냈으며, 로마 전례력에는 1960년에 이 축일을 도입하였다.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싸이월드에서 공유하기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본 게시물에 대한 . . . [   불량글 신고 및 관리자 조치 요청   |   저작권자의 조치요청   ]
마리아사랑넷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메일추출방지정책 | 사용안내 | FAQ | 질문과 답변 | 관리자 연락 | 이메일 연락
Copyright (c) 2000~2019 mariasarang.net , All rights reserved.
가톨릭 가족공간 - 마리아사랑넷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