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국 신부님 *만남의 방*으로 바로가기

제  목 : 

주님께서 우리 인생 여정 안에 행하신 놀라운 기적에 감사하고 찬미드려야겠습니다!

글쓴이 :  양승국 스테파노신부님이 2021-04-22 21:58:41에 올려주신 글  ... 조회수(616)
첨부파일1 :   conversione_di_san_paolo.png (1.883 MB)
    이 게시글이 좋아요(3) 싫어요

클릭하시면 원본 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주님께서 우리 인생 여정 안에 행하신 놀라운 기적에 감사하고 찬미드려야겠습니다!

 

 

스테파노, 필리포스에 이어 오늘은 사울에 대한 이야기가 흥미진진하게 펼쳐집니다. 그 유명한 사울의 회개 스토리는 하느님께서 얼마나 신비하고 오묘하신 분이신지를 잘 소개하고 있습니다. 나중에 바오로 사도는 하느님께서 자신의 인생 여정을 통해 이루신 놀라운 업적을 돌아보며 이렇게 외쳤습니다.

 

 

“오! 하느님의 풍요와 지혜와 지식은 정녕 깊습니다. 그분의 판단은 얼마나 헤아리기 어렵고 그분의 길은 얼마나 알아내기 어렵습니까?”(로마서 11장 33절)

 

 

회개 이전 사울이 그리스도교 신자들 사이에서 얼마나 악명이 높았으면, 환시 중에 주님으로부터 사울을 찾아가 안수하고 세례를 베풀라는 명을 받은 하나니아스는 큰 충격을 받습니다. 두려움에 부들부들 떨며 이렇게 반응했습니다.

 

 

“주님, 그 사람이 예루살렘에서 주님의 성도들에게 얼마나 못된 짓을 하였는지 제가 많은 이들에게서 들었습니다. 그리고 그는 주님의 이름을 받들어 부르는 이들을 모두 결박할 권한을 수석 사제들에게서 받아 가지고 여기에 와 있습니다.”(사도행전 9장 13~14절)

 

 

사울은 그리스도교라면 치를 떨던 사람이었습니다. 나중에 바오로 사도는 그 이유에 대해서 이렇게 밝힙니다. “유다교를 신봉하는 일에서도 동족인 내 또래의 많은 사람들보다 앞서 있었고, 내 조상들의 전통을 지키는 일에도 훨씬 더 열심이었습니다.”(갈라티아서 1장 14절)

 

 

사울은 유다인 중에 유다인이자 골수 바리사이였습니다. 율법학교도 수료했고, 유다이즘에 대한 특별한 사명 의식에 활활 불타는 청년이었습니다. 그는 그리스도교를 유다교에 대한 배반이라고 확신했습니다.

 

 

이러한 유다교에 대한 강력한 충성심을 바탕으로 그리스도교를 완전 박멸시키는 것이 하느님께서 자신에게 부여하신 소명이라고 여겼습니다. 회개 이전 사울의 모습을 통해 우리는 그릇된 확신, 외골수로 빠지는 신앙이 얼마나 무서운 것인지를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가 지니고 있었던 그리스도교에 대한 혐오가 얼마나 대단했었는지에 대해서 나중에 바오로 사도는 여러 차례 공개석상에서 표현하곤 했습니다.

 

 

“나는 수석 사제들에게서 권한을 받아 성도들 가운데에서 많은 이를 감옥에 가두고, 그들은 처형할 때에도 찬성표를 던졌습니다. 또 자주 회당마다 다니며 그들에게 형벌을 주어 예수님을 모독하도록 강요하였습니다. 나는 그들에게 너무나 격분하여 나라 밖 여러 고을까지 그들을 쫓아갔습니다.”(사도행전 26장 10~11절)

 

 

이토록 열렬한 그리스도교 박해자를 굽어보시고, 큰 자비를 베푸시어 당신의 사도로 선택하시는 주님의 선택이 참으로 놀랍고도 은혜롭습니다. 우리 인간의 생각과 주님께서 행하시는 신비 사이의 깊은 골이 우리를 크게 갈등하게 만듭니다. 우리는 주님께서 행하시는 기묘한 업적들 앞에서 그저 감탄하고 침묵할 수 밖에 없습니다.

 

 

유다교인들 사이에서 촉망받는 차세대 지도라로 기대를 한몸에 받으며 승승장구하던 사울이, 다마스쿠스로 가는 길에서 겪은 사흘간의 바닥 체험은 참으로 견디기 힘든 일이었습니다.

 

 

틈만 나면 유다 전역을 달려다니던 사울이었는데, 순식간에 아무 것도 볼 수 없게 되고 맙니다. 그토록 건강한 사람이었는데, 누군가의 도움없이는 한 발자국도 내딪지 못하게 됩니다. 그가 받은 충격이 얼마나 컸으면 사흘내내 밥 한숟가락 뜨지 못했습니다.

 

 

하나니아스로부터 안수와 세례를 받는 사울은 눈에서 비늘 같은 것이 떨어지면서 다시 보게 되었습니다. 그는 시력만 되찾은 것이 아니라 성령의 비춤으로 인해 예수 그리스도의 신비를 볼 수 있는 통찰력도 함께 주어졌습니다.

 

 

이제 사울은 그리스도교를 박해하던 사람에서 박해당하는 사람으로 변화되었습니다. 유다 최고의회 전권 대사로서 활약하던 사람에서 최고의회 의원들 앞에 심문을 당하는 죄수로 서게 되었습니다.

 

 

 

 

 

바오로 사도는 자신 안에 펼쳐진 주님의 놀라운 업적을 바라보며 평생 감탄하고 찬미했습니다. 우리 역시 우리 각자의 삶 안에서 펼쳐지는 주님의 엄청난 업적을 바라봐야겠습니다. 주님께서 우리 인생 여정 안에 행하신 놀라운 기적에 감사하고 찬미드려야겠습니다.

 

 

양승국 스테파노, 살레시오회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luce! (2021/04/22 23:11:25)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아멘.

 

고맙습니다.

  
  옹달샘맑은물 (2021/04/23 01:32:52)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감사합니다. 깨침의 글 주심에...
  
  남은자모바일에서 올림 (2021/04/23 06:16:57)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지금 현재 제가 하고 있는 일들이 주님께서 원하시는 길로 바르게 나아가게 하소서!
아멘, 감사합니다.
  
  남은자모바일에서 올림 (2021/04/23 06:16:59)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지금 현재 제가 하고 있는 일들이 주님께서 원하시는 길로 바르게 나아가게 하소서!
아멘, 감사합니다.
  
  명륜동72모바일에서 올림 (2021/04/23 07:00:53)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아멘. 감사드립니다.
  
  lovega (2021/04/23 07:18:52)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아멘~

우리 주 하느님께 감사와 찬미 영광 드립니다

  
  예수님제자말따 (2021/04/23 08:30:17)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제 지난날을 돌아보고, 하느님께서 주신 놀라운 은총, 순간순간 돌보아주신 그 기적, 더 의탁하고 살지 못한 제 자신을 반성하고, 이 좋으신 주님만을 바라고 살겠다고 다짐합니다. 성모님께 의지합니다.
  
  한미카엘라모바일에서 올림 (2021/04/23 10:09:31)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아멘! 감사합니다.
  
  요셉 (2021/04/23 22:14:16)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감사합니다.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본 게시물에 대한 . . . [   불량글 신고 및 관리자 조치 요청   |   저작권자의 조치요청   ]
마리아사랑넷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메일추출방지정책 | 사용안내 | FAQ | 질문과 답변 | 관리자 연락 | 이메일 연락
Copyright (c) 2000~2021 mariasarang.net , All rights reserved.
가톨릭 가족공간 - 마리아사랑넷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