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국 신부님 *만남의 방*으로 바로가기

제  목 : 

우리 주님만으로 충분한 하루, 우리 주님만으로 행복한 하루!

글쓴이 :  양승국 스테파노신부님이 2019-02-12 21:57:43에 올려주신 글  ... 조회수(430)
첨부파일1 :   우리주님만으로.png (579.7 KB)
    이 게시글이 좋아요(5) 싫어요

클릭하시면 원본 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우리 주님만으로 충분한 하루, 우리 주님만으로 행복한 하루!

 

 

인간의 마음! 가만히 들여다보니 참으로 신비스럽더군요. 때로 제 마음은 태평양보다더 더 넓고 관대합니다. 아무리 높은 파도나 불순물도 다 받아들입니다. 그 어떤 시련이나 고통도 모두 수용합니다. 견딜 수 없는 모욕이나 박해 앞에서도 당당합니다.

 

 

그렇게 따지고 보니 우리 순교자들이 그러하셨습니다. 체포하러 온 포졸들 앞에서도 담담했습니다. 굴비엮듯 줄줄이 엮여 압송되어갈 때도 찬미가를 불렀습니다. 번뜩이는 휘광이의 칼날 앞에서도 감사의 기도를 올렸습니다. 그들의 마음은 이미 오직 예수 그리스도 한 분만으로 가득 차 있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때로 제 마음은 순식간에 요동칩니다. 어제의 태평양 같던 관대함은 순식간에 어디론가 사라지고, 오늘 제 마음은 작은 옹달샘보다 더 작고 초라해져 있습니다.

 

 

송곳 하나 꽂지 못할 정도로 옹졸하고 팍팍합니다. 미세한 외부 충격 한번에도 크게 흔들립니다. 평소같으면 허허 하고 웃어넘길 이웃들의 스쳐 지나가는 말 한 마디에 목숨을 걸고 부글부글 속을 끓입니다.

 

 

어떻게든 마음을 잘 다스려야겠습니다. 부단히 마음 정화(淨化) 작업을 게을리하지 말아야겠습니다. 마음 속에 가득 찬 미워하는 감정, 용서하지 못하는 마음, 시기질투심, 욱하는 마음을 내려놓기 위해 노력하고 또 노력해야겠습니다.

 

 

예수님께서 정확하게 지적하신 ‘사람에게서 나와 사람을 더럽히는 악한 것들’을 내 마음 안에서 끊임없이 몰아내야겠습니다. “불륜, 도둑질, 살인, 간음, 탐욕, 악의, 사기, 방탕, 시기, 중상, 교만, 어리석음.”

 

 

오늘도 주님 당신께서 우리 마음을 가득 채우시고, 지속적으로 머물러주시기를 청해야겠습니다. 그래서 우리 주님만으로 충분한 하루, 우리 주님만으로 행복한 하루, 더 이상 다른 아무 것도 필요치 않은 행복한 하루를 엮어가야겠습니다.

 

 

(양승국 스테파노, 살레시오회)

  

카카오스토리에서 공유하기 페이스북에서 공유하기 네이버 밴드에서 공유하기 트위터에서 공유하기 구글+에서 공유하기 Blogger에서 공유하기 싸이월드에서 공유하기

레모네이드 (2019/02/12 22:00:22)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아멘
  
장미♡모바일에서 올림 (2019/02/12 22:16:46)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아멘
감사합니다
  
세실리아99 (2019/02/13 11:05:48)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찬미예수님~~~

감사합니다

  
한미카엘라모바일에서 올림 (2019/02/13 20:01:17)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아멘! 감사합니다.
  
석명희 프란치스카 (2019/02/13 20:14:27)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늘 힘을 주시는 묵상글 감사합니다~
  
예수님제자말따 (2019/03/06 13:33:21)
 이 댓글이 좋아요 싫어요
날마다 매순간마다 깨어 기도하는 마음으로 성령님을 청합니다. 죄짓지  않고 살게 해주시기를, 감사하는 마음을 잃지 않고 살게 해주시기를, 잘 순명하며 살게 해주시기를 성령님께 청합니다. 성모님, 꼭 제 곁에 계셔 주세요.
  

   
  댓글 쓰기

 
로그인 하셔야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여기를 눌러 로그인하세요.
 

이전 글 글쓰기  목록보기 다음 글

본 게시물에 대한 . . . [   불량글 신고 및 관리자 조치 요청   |   저작권자의 조치요청   ]
마리아사랑넷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메일추출방지정책 | 사용안내 | FAQ | 질문과 답변 | 관리자 연락 | 이메일 연락
Copyright (c) 2000~2019 mariasarang.net , All rights reserved.
가톨릭 가족공간 - 마리아사랑넷 -